기사 메일전송
정부, 전국 고용센터에 취업지원 전담 공무원 740명 증원 - '고용노동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일부개정령안' 9일 시행, 736명 취업지원 전담 공무원, 전국 99개 고용센터 배치 - ’국민취업지원제도‘, 저소득구직자·특수형태근로종사자·프리랜서 등 취약계층 59만명 맞춤형 취업지원서비스
  • 기사등록 2021-02-08 14:59:39
기사수정

정부가 '구직자 취업촉진 및 생활안정지원에 관한 법률' 제정으로 올해부터 ’국민취업지원제도‘가 시행됨에 따라, 취업지원 전담 공무원 740명을 증원한다.

행정안전부와 고용노동부는 증원 내용이 포함된 '고용노동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일부개정령안'이 9일에 시행된다고 밝혔다.

‘국민취업지원제도’는 지난 1월부터 시행되고 있으며 한 달 만에 신청자가 약 20만명에 달해 예상보다 많은 국민이 참여를 신청 한 것으로 나타났다.


국민취업지원제도 (자료=고용노동부)이번에 증원되는 740명 중 대부분인 736명의 취업지원 전담 공무원은 전국의 99개의 고용센터에 배치될 예정이다.


이들은 ’국민취업지원제도‘를 통해 코로나19 등으로 일자리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구직자, 특수형태근로종사자·프리랜서 등 취약계층 59만명을 대상으로 강화된 맞춤형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맡는다.


아울러 취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생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수급자격 심사 및 구직촉진수당 월 50만원씩 6개월 지급 업무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.

고용노동부는 단일 사업으로 740명의 대규모 인력 증원은 처음 있는 일이며, 이는 ’국민취업지원제도‘가 저소득 취약계층의 일을 통한 빈곤탈출 지원을 위한 대표적인 취업지원사업으로 그 중요성이 매우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.

한편 정부는 시행 첫 해, 실제 참여자 규모와 서비스 제공 현황 등을 점검하고, 이를 토대로 고용서비스 질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.

 

0
기사수정
  • 기사등록 2021-02-08 14:59:39
기자프로필
프로필이미지
나도 한마디
※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,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. 0/1000
문화체육관광부
정책공감
포커스 뉴스더보기
58
국민신문고
영상뉴스더보기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