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 메일전송
외교부 정의용 장관, 美 국무부 장관과 취임 후 첫 통화 - 안토니 블링컨 美 장관과 한미관계, 한반도 문제, 지역 및 글로벌 사안 등 상호 관심사 의견 교환 - 한반도 완전 비핵화 위한 공조 강조, 최근 미얀마 상황 우려 공유
  • 기사등록 2021-02-15 09:52:24
기사수정

외교부는 정의용 장관이 12일 안토니 블링컨(Antony J. Blinken) 미국 국무부 장관과 취임 후 첫 전화통화를 가졌다고 밝혔다. 이 날 통화에서 양 장관은 한미관계와 한반도 문제, 지역 및 글로벌 사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.

 

정의용 외교부장관이 12일 안토니 블링컨(Antony J. Blinken) 미국 국무부 장관과 전화통화를 가졌다. (사진=외교부)

또한 양 장관은 한미동맹이 동북아, 인도-태평양 지역, 그리고 전 세계 평화·안정·번영의 핵심축(linchpin)이라는 점을 재확인하고, 글로벌 현안 대응과 공동의 가치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한미동맹을 계속 발전시켜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.

 

아울러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양국간 현안 논의를 위한 고위급 협의를 개최하기로 했다.

 

양 장관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해 긴밀히 공조해 나갈 것이라는 점을 강조했다.

 

한편, 양 장관은 한미일 협력이 지속되는 것이 중요하다는 데 공감했으며, 최근 미얀마 상황에 대해서도 우려를 공유했다.

 

0
기사수정
  • 기사등록 2021-02-15 09:52:24
기자프로필
프로필이미지
나도 한마디
※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,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. 0/1000
문화체육관광부
정책공감
포커스 뉴스더보기
국민신문고
영상뉴스더보기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